최종편집: 2020년09월24일23시27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전북도-전북도교육청-전북연맹, 잼버리 성공 개최 `맞손'

전북도는 13일 도청 접견실에서 전북도교육청, 한국스카우트전북연맹과 ‘잼버리 협력 협약식’을 갖고 유기적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송하진 도지사, 김승환 도교육감, 권혁 전북연맹장이 참석하고 2019 북미세계잼버리 조직위원회 사무총장 마티 월시 등이 참관한 가운데 2020 협력사업 설명, 협력 상징 패치 서명, 협약 서명식 순으로 진행됐다.

협약에는 이들 기관이 잼버리 관련 상호 유기적인 연대를 확립하고 잼버리 협력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적극 협력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이들 3개 기관은 전년 대비 크게 증가된 잼버리 관련 협력사업(‘19년 10개, ‘20년 21개)을 적극 운영하기로 했다.

특히 2020 학교연계 글로벌 과정활동의 경우 도와 도교육청이 공동 재원을 부담하고 있어 향후 잼버리 기간에 도내 전 학교와 연계된 프로그램을 운영해 교육적 가치를 한층 높일 전망이다.

북도는 이번 협약에 이르기까지 도교육청, 전북연맹과 월 1회 이상 실무협의회를 통해 활발히 소통해왔으며 지난 5월에는 3개 기관 공동 워크숍을 개최해 2020 시책사업을 조기에 발굴하는 등 잼버리 관계기관 협력 네트워크를 탄탄히 쌓아왔다.

또한 도교육청 협조를 바탕으로 초·중·고교 764개교를 대상으로 잼버리 안내장 배부, 포스터 게시 등 잼버리 홍보가 활발히 이뤄져 지난 5월과 8월에 운영된 청소년캠프와 가족캠프가 조기에 마감되는 성과를이뤄낸 바 있다. /강영희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