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9월22일19시03분( Tue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전주시, 건설사업 영상기록 ‘한눈에’

다양한 건설사업의 추진과정을 계획단계부터 완료단계까지 단계별 고해상도 영상 제작 각종 건설사업에 대한 공간정보에 시간흐름을 더해, 전주의 역사 기록·보존

전주시가 다양한 건설사업의 계획부터 완료에 이르기까지 모든 추진과정을 드론영상으로 촬영해 기록물로 보존키로 했다.

시는 도시개발사업과 도로, 하천, 공공건축물 등 지역 내 건설사업에 대해 계획 구상·수립과 설계 단계부터 최종 완공 시까지 드론을 활용해 고해상도 영상 기록물화 하기로 했다고 19일 밝혔다.

건설사업의 추진과정을 영상으로 제작하는 것은 ‘전주시 공간정보시스템’에 등록, 변화하는 모습을 기록·보존하기 위한 것이다.

시는 건설사업 중 기록보존 대상사업을 선정한 뒤 매월 4회 가량 단계별 진행사업을 순차적으로 드론영상으로 촬영할 계획이다. 특히 효율적인 드론영상 기록물 관리를 위해 전주시 공간정보시스템과 연계한 드론영상 관리시스템을 구축키로 했다.

시는 드론으로 촬영한 영상기록물을 시청 내 관련부서들이 업무 추진과정에서 기초자료로 활용할 수 있도록 공유할 예정이다.

배희곤 전주시 생태도시계획과장은 “다양한 건설사업의 진행별 영상 기록물화는 공간정보에 시간흐름을 더해 전주의 역사를 기록 보존하는 것”이라며 “전주의 과거와 현재의 모습을 한 눈에 살피고 지속가능한 미래도시로 만드는 소중한 자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공현철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