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8월12일18시57분( Wedne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코로나로 멈춘 전북 스포츠 기지개

도내 곳곳서 각종 체육행사 열려

기사 작성:  공현철
- 2020년 07월 02일 15시08분
IMG
코로나19 여파로 올 상반기 치르지 못했던 각종 체육행사들이 도내 곳곳에서 펼쳐진다.

2일 전라북도체육회에 따르면 이달 전국 대회(7개)와 도내 대회(5개) 등이 도내에서 열린다.

5일부터 11일까지는 순창에서 제56회 전국 대학 소프트 테니스 춘계연맹전이 열리고, 20일부터 엿새간 같은 곳에서 소프트테니스 국가대표 선발전이 진행된다.

또 전주에서는 대통령기 전국볼링대회는 27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춘계 전국 중고등 검도대회(29~31일)와 대통령배 전국수영대회(31일~8월6일)가 예정 돼 있다.

제28회 전라북도지사기 게이트볼대회도 9일 전주에서 열리며 제37회 도지사기 볼링대회는 10일부터 사흘간 익산에서 열린다.

이밖에도 제5회 도지사배 파크골프대회와 도지사배 야구대회도 펼쳐 질 예정이다. 단, 모든 대회는 코로나19가 확산 될 경우 연기되거나 취소될 수 있다.

유인탁 전북체육회 사무처장은 “각종 대회가 차츰 열리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코로나19 예방이다”며 “소독과 방역을 철저히 하고 지도자와 선수 등 대회 참석자들이 예방수칙을 잘 지킬 수 있도록 적극 안내하겠다”고 말했다. /공현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현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