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1월15일 16:17 Sing up Log in
IMG-LOGO

‘책 읽는 가게’ 5곳에 인증 현판

전주시, 24일 3회 이상 책을 빌린 5개 상점에 ‘책 읽는 가게’ 인증 현판 전달
전북대대학로상인회, 심쿵카페, 렌즈미, 전주문구센터 네오다다, 엘레띠보 등 선정

기사 작성:  공현철
- 2020년 11월 24일 16시14분
IMG
전주시는 6일 도서관 방문이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책 배달 서비스를 통해 책을 많이 읽은 가게에 인증 현판을 전달했다.

‘책 읽는 가게’ 인증은 지난 6월부터 전북대학교 대학로 상가와 신중앙시장, 중앙상가 상인들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그 결과 3회 이상 책을 빌린 전북대대학로상인회와 심쿵카페, 렌즈미, 전주문구센터 네오다다와 중앙상가에 있는 ‘엘레띠보(칸칸 게스트하우스) 등 5곳이 선정됐다.

앞서 시는 책 읽는 가게 사업을 통해 49명의 상인들에게 213권의 책을 배달했다. 또 독서동아리 만들기, 도시재생 이야기, 돈 되는 독서 등 문화프로그램도 3회에 걸쳐 진행했다.

전주시 관계자는 “지역의 상인들이 코로나19로 지치고 힘든 마음을 독서를 통해 새로운 힘과 위로를 얻는 기회가 됐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책 읽는 가게’ 사업을 지속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공현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현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