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02월26일 11:51 Sing up Log in
IMG-LOGO

전북은행 노동조합 제20대 정원호 위원장 취임

-99.2%의 압도적인지지 받아, 지방금융지주사로서 도내 역할 강화 등 소임 밝혀

기사 작성:  김종일
- 2021년 01월 24일 12시00분
IMG
전북은행 노동조합은 지난 22일 본점 3층 대강당에서 비대면 화상회의 방식으로 제49년차 정기전국대의원대회 및 제20대 정원호 위원장 취임식을 열었다.

이날 대의원대회 및 취임식에는 임용택 전북은행장, 광주은행 노동조합 이성욱 위원장, JB우리캐피탈 노동조합 윤성일 위원장 및 대의원과 조합원 등 90여명이 내외빈으로 참석했다.

대회에서는 표창장 수여, 이·취임사를 시작으로 제48년차 활동보고 및 결산보고, 49년차 사업계획안 및 예산안 심의의 건 등이 원안대로 통과됐다.

작년 12월 치러진 노조위원장 선거에서 찬반투표 결과 99.2%의 압도적인 지지를 받은 정원호 위원장은 취임사를 통해 코로나 펜데믹에라는 전례 없는 어려운 금융환경 속에서도 최선을 다한 직원들에게 깊은 감사의 뜻을 전했다.

정 위원장은 “공정하고 원칙 있는 조직문화 안착과 일과 삶의 균형을 이루는 살맛나는 일터 조성, 공감하고 소통하는 열린 노동조합의 모범이 되고 JB금융지주의 지방금융지주사로서 도내 역할 강화 등의 소임을 다하겠다”며 “‘가장 가까이에 강한 힘, JB노동조합’, ‘모두가 행복한 JB전북은행’ 캐치프레이즈를 바탕으로 흔들림 없니 지켜낼 전북은행의 방패가 되겠다”고 말했다.

/김종일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김종일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