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12월08일 19:49 Sing up Log in
IMG-LOGO

임실군, 관광두레 6개 주민사업체 선정

5년간 1억1,000만원 지원…주민공동체-지역자원 관광 활성화 탄력

기사 작성:  박길수
- 2021년 10월 13일 13시27분
IMG
임실군이 주민중심형 지역관광 활성화 사업에 대거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군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한 2021 임실군 관광두레 신규 주민사업체 6개소가 최종 선정됐다고 13일 밝혔다.

군은 올해 처음 관광두레 사업에 선정되어 지난 5월~6월 신규 주민사업체 공모를 통해 서류평가, 온라인아카데미, 사업계획서 발표 평가 등 심사를 거쳐 최종 6개소가 선정되었다.

주민사업체 사업유형으로는 사과와 토마토 등 산림농촌 체험 분야 3개소와 반려견 식품·힐링 밥상·과일청 등 식음 분야 3개소이다.

2013년부터 시작된 관광두레 사업은 지역주민공동체의 참여와 지역자원의 연계를 통한 관광 관련 사업체 육성 및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한국관광공사 지원사업이다.

선정된 주민사업체는 한국관광공사에서 전액 국비로 올해 교육 및 컨설팅 등을 위해 사업체당 500만원 상당 지원을 포함, 이후 최장 5년간 1억 1000만원 상당의 단계별 맞춤 지원을 받게 된다.

전문교육·견학 등 창업 기반을 쌓을 수 있는 지원부터 시범사업, 업체별 맞춤형 현장 컨설팅과 판로개척을 위한 홍보마케팅 등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군은 단계별 철저한 검증을 거쳐 선정된 주민사업체가 향후 다양한 역량을 발휘해 우리 군 지역관광 활성화 등 지역사회에 기여할 수 있도록 체계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심 민 군수는“주민공동체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지역자원을 연계한 관광두레 사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세심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며“지역의 소중한 자원을 활용해 관광사업의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임실=박길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길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