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12월08일 19:49 Sing up Log in
IMG-LOGO

721호 지방도 개선 및 산서 하월리 축사 악취 해소 방안

장수군의회 임시회 한국희 의원 군정질문

기사 작성:  유기종
- 2021년 10월 20일 13시54분
IMG
장수군의회 한국희 의원은 제330회 임시회에서 산서면을 지나는 지방도 721호선 도로 개선과 산서 하월리 축사 악취 해소 방안에 대한 군정질문을 펼쳤다.

한 의원은 “지방도 721호선 중 대창마을-이룡교를 연결하는 구간이 산서시장과 면사무소, 산서중고등학교를 지나는 중요한 도로임에도 선형이 불안정하고 도로폭이 좁아 주민들의 안전을 위협하고 있다”며 “이에 따른 노선 개량방안을 적극 검토하고 최근 쌍계리 일원의 골재채취 허가에 따른 덤프트럭의 과속방지 대책을 세워달라”고 건의했다.

이어 최근 심화되고 있는 산서지역 돈사 악취문제 해결에도 군이 적극적으로 대처할 것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장영수 군수는 “제3차 전북지방도 구조개선 중장기 계획 수립 시 해당구간에 대한 개선사업계획을 지속적으로 건의하고, 쌍계리 일원의 골재채취 허가 건에 대해서도 주민들의 안전 보장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며 “돈사에 대한 악취문제 역시 매입을 염두에 두고 지역 주민들의 협조와 함께 지속적으로 협의하겠다”고 밝혔다.

/장수=유기종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유기종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