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4월05일19시14분( Sun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전북 체육계, 코로나19 확산방지 적극 동참


기사 작성:  공현철
- 2020년 02월 16일 16시35분
IMG
전북 체육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에 주력하고 있다.

16일 전라북도체육회에 따르면 도내 체육인들이 코로나19 위기상황을 극복하고 지역 확산 방지를 위해 각종 방안을 마련·추진하고 있다.

도 체육회는 시군체육회와 각 종목단체에 코로나19 예방행동수칙과 개인 위생관리 방법 등 질병관리본부의 자료를 전파한 상태이다.

정강선 도 체육회장은 취임식 일정도 무기한 연기시켰으며, 엘리트 선수들과 생활체육 동호인들에게도 예방수칙 홍보활동을 펼치고 있다.

만일의 상황을 대비해 예정됐던 각종 체육행사들도 줄줄이 취소했다.

현재까지 집계 된 자료를 보면 군산시장기 우수중학교 초청야구대회와 2020 금석배 초·중 축구대회, 군산시장기 우수고교 초청야구대회, 제57회 전국남녀 학생종합탁구대회, 군산새만금배 일구회기 전국초등학교대회 2020 도지사기 패러글라이딩 대회 등이 연기 또는 취소됐다.

또 18일부터 21일까지 서울과 경기, 강원 등에서 열리는 제10회 전국동계체육대회 개회식도 취소됐으며, 확산을 막기위해 ‘무관중 경기’로 치러지게 된다.

정강선 도 체육회장은 “도내 체육계도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정부 지침 등에 적극 동참하고 있고, 선수들과 동호인들의 건강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될 때까지 긴장의 끈을 놓지 않겠다”고 말했다.

이어 “제101회 동계체전에 출전하는 전북 선수단에게 예방수칙 뿐만 아니라 보건담당자를 지정해 개인위생수칙 교육 등 선수단 건강관리에도 각별히 신경쓰겠다”고 덧붙였다. /공현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현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