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3월26일19시43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전북도교육청, 2020 원도심학교 50개교 활성화 추진

“특색 살린 맞춤형 교육과정, 마을교육공동체 지원”

기사 작성:  공현철
- 2020년 02월 18일 13시21분
전라북도교육청이 원도심학교 50개교 활성화 방안을 추진한다.

18일 도교육청에 따르면 올해 원도심 학교의 교육환경과 시설 개선을 위해 241억7,000여만원을 지원한다. 2020년 원도심학교는 전주 26교, 군산 11교, 익산 13교 등 총 50개교이며, 초등학교 39교, 중학교 11교다. 최근 전주대성초와 개정초가 신규 원도심학교로 지정됐다.

학교마다 원도심 특색을 살린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할 수 있도록 △학교·지역 협력형 33교에 9억4,000만원 △학교 간 협력형 6교에 1억8,000만원 △교육돋움형 6교에 1억8,900만원 △공동통학구형 5교에 8,900만원을 지원할 계획이다.

또 학교와 지역사회의 교육공동체를 구축하고, 지역사회와 연계한 마을교육과정도 운영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지역과 학교가 함께 살아나는 원도심 교육환경을 조성하고 학교와 지역의 구성원 모두가 주체가 되는 행복한 원도심 학교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공현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공현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