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4월08일19시31분( Wedne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전북 2번째 코로나 환자 직장동료도 '양성'

직장인 전주 서신동 보험회사서 감염된듯
김제 가족과 전주 직장동료 등 추가 조사

기사 작성:  정성학
- 2020년 02월 21일 15시58분
IMG
전북 2번째 코로나19 환자(113번)인 A씨의 직장 동료 하나도 양성 판정이 나왔다.

전북도는 21일 A씨와 같은 회사에 다니는 동료 3명을 검사한 결과 이중 1명이 양성으로 판정됐다고 밝혔다.

나머지 2명은 음성 판정이 나왔다.

최근 대구시를 여행한 뒤 돌아왔다 이상증세를 보인 A씨는 전날(20일) 양성 판정을 받아 전북대병원 격리병상에 후송된 상태다.

현재 방역당국은 A씨와 함께 김제 봉남면 자택에 사는 가족을 비롯해 전주 서신동 국민연금 전주완주지사 빌딩에 있는 그의 직장(보험회사) 동료 등을 대상으로 광범위한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정성학 기자 csh@sjbnews.com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정성학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