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4월09일19시16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욕심에 그만...귀금속 훔친 방역업체 직원


기사 작성:  양정선
- 2020년 02월 24일 19시05분
익산경찰서는 24일 집주인이 자리를 비운 틈을 이용해 귀금속을 훔친(절도)혐의로 방역업체 직원 A(58)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6일 익산 한 아파트에서 “소독을 해야한다”며 집안에 들어간 뒤 90만원 상당의 금팔찌를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 조사에서 A씨는 “순간 욕심이 나서 그랬다”고 진술했다. /양정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양정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