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7월03일12시37분( Friday ) Sing up Log in
IMG-LOGO

국내 첫 자율자동차, 군산 선유도 달린다


기사 작성:  백용규
- 2020년 05월 27일 14시47분
IMG
군산시가 선유도를 중심으로 지방정부 최초 자율주행자동차를 활용한 미래형 해양관광 인프라를 꾀하고 있다.

이는 천혜의 관광자원으로 각광받고 있는 4차 산업인 자율주행 자동차를 이용한 혁신적 미래 관광이다.

이 자율주행 차량은 지난 2019년도 지역발전투자협약 시범사업으로 국토교통부 공모에 선정되어 전기자동차를 기반으로 승차인원은 15인명, 최대속도는 25km로 국토교통부 운행허가 승인을 받았다.

시범 운행은 선유도 수원지 주차장과 선유도항까지 약 1.5km 구간을 중심으로 선유3구, 선유1구로 연결되는 도로 확장공사가 완료되면 해수욕장과 망주봉을 오가는 총연장 3.0km 구간에 투입할 계획이다.

이와함께 선유도를 찾는 관광객을 위해 수원지에 자율주행 체험존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강임준 시장은 “군산시는 국내 최초 자율주행 체험존을 조성하여 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휴식과 다양한 체험을 통한 재미를 제공하는 지역 랜드마크가 될 것"이라며, "관광 산업 발전으로 인한 지역 경제 활성화와 고용 창출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이번 사업은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유례를 보기 힘든 최첨단 기술의 자율주행을 관광 서비스와 연계 한 사업으로서,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를 기반으로 하는 안정적인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 기술을 통해 군산시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만족스러운 관광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고 덧붙였다./군산=백용규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백용규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