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11월26일20시24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사회 배려층 우대금리 적용 다섯명 중 한 명

주금공 보금자리론 금리우대 실적이 보여주기식에 그친다는 지적
다자녀는 여전히 자녀 3명 이상 기준 적용… “우대금리 문턱높다”

기사 작성:  김종일
- 2020년 10월 20일 16시25분
서민들의 내 집 마련 대출인 ‘보금자리론’이용자 중 신혼가구·다자녀가구 등 사회적 배려층을 위한 우대금리 적용자는 다섯명 중 한명이 채 안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이정문 의원은 20일 주택금융공사가 최근 3년간 공급한 ‘보금자리론’ 68.5조원(57만 2천건) 중 사회적 배려층 우대금리가 적용된 대출은 13조원(10만 4천건)으로 전체의 18.9%에 불과한 것으로 확인됐다.

반면, 최근 3년간 보금자리론 중 ‘금리 우대형’으로 집계된 62.4조원 중 78.8%에 해당하는 49.2조원은 대출신청자가 안심주머니 앱(App) 다운 시 발급해주는 ‘0.02% 금리할인’ 쿠폰 적용자로 주금공의 보금자리론 금리우대 실적이 보여주기식에 그친다는 지적이다. 

주금공은 보금자리론을 공급하며 신청자가 가족사랑·사회적 배려층·안심주머니 앱(App)쿠폰 항목에 해당할 경우 0.02%포인트부터 최대 0.4%포인트의 대출이자를 인하해준다. 

주금공 자료에 따르면 0.2%포인트 우대금리를 적용받는 신혼가구의 경우(2018년 신혼가구 대출평균액 1억 300만원 기준, 20년 만기, 대출이자 3.35%)로 가구당 약 300만원을, 0.4%포인트 우대금리를 적용받는 다자녀가구의 경우(대출평균액 1억 2200만원, 이하 조건 동일) 가구당 약 600만원의 이자부담을 절감하게 된다.

시중은행 대비 상대적으로 저렴한 대출이자 조건으로 연도별 보금자리론 공급액은 ▲2017년 10.7조원(8.4만건), ▲2018년 7.6조원(6만건), ▲2019년 27.1조원(23.5만건), ▲2020년 상반기에만 23.1조원(19.3만건)으로 크게 증가하며 사상 최대치를 갱신하고 있다.

그러나 주택가격 6억원 이하, 부부합산 연소득 6,000만원 이하(신혼·다자녀가구는 연소득 7,000만원 이하), 주택면적 등 보금자리론 대출요건 자체가 까다로운데다 일반부부 대비 신혼부부의 연소득 메리트가 적고 다자녀는 여전히 자녀 3명 이상의 높은 기준을 적용하고 있어 우대금리의 문턱이 너무 높다는 지적이다.

이정문 의원은 “저출산으로 ‘인구절벽’ 어려움을 겪었던 헝가리가 신혼부부에게 무이자 4,000만원 대출·1자녀 대출이자 면제·3자녀 대출원금 전액 탕감 등 출산 장려 정책을 펼쳐 성공을 거두고 있는 사례를 참고해 2년 연속 OECD 유일의 ‘0명대’ 출산율을 기록하고 있는 우리나라도 정부 차원의 특단의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종일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김종일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