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평원, 전북한우협동조합 대상 선정
축평원, 전북한우협동조합 대상 선정
  • 박상래 기자
  • 승인 2017.09.13 1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6회 전라북도 미경산 한우 품질평가대회 심사결과 대상은 전북한우협동조합(김제시)이 선정됐다.
축산물품질평가원 전북지원은 13일 주식회사 축림에서 실시된 제6회 전라북도 미경산한우 품질평가대회 심사결과를 발표했다. 대상에 선정된 미경산한우의 성적은 1++B등급, 근내지방도 9번, 배최장근단면적 117cm2, 도체중 412kg로 경락가격은 1,144만4,124원이다.
전북미경산한우협동조합이 주최하고 전국한우협회 전라북도지회가 후원하는 제6회 전북미경산한우 품평회에 전라북도내 15개 농가에서 25두를 출품했다.
등급판정결과는 육질 1++등급 3두(12.0%), 1+등급 9두(36%)로 1+등급 이상 출현율은 48%이고, 육량 A등급 5두(20%), B등급 12두(48%), C등급 8두(32%)로 나타났다. 최우수상은 김기성(완주군), 우수상은 김희동(정읍시), 김종선(정읍시)농가가 선정됐다.
신승구 지원장은 “이번 품평회가 축산농가의 한우개량 의욕 고취, 한우고기 차별화 및 한우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라며, 축평원도 공정하고 정확한 품질평가를 통해 더욱 신뢰받는 축산전문기관으로 거듭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상래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