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서부보훈지청, 독립유공자 명패 전달
전북서부보훈지청, 독립유공자 명패 전달
  • 임규창 기자
  • 승인 2019.08.13 18: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북서부보훈지청은 13일 새로 독립유공자로 등록된 故 최전구 지사의 증손자녀 최우순 님을 방문하여 유기상 고창 군수 및 고창군청 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대통령명의 증서를 전수하고 ‘독립유공자의 집’ 명패를 달아드렸다.
故 최전구 지사는 면암 최익현 선생과 거의(擧義)를 모의하고 1914년 광복단을 조직하여 활동한 공로로 77년 건국포장, 90년 건국훈장 애국장에 추서되었고, 그간 유족이 없는 독립유공자로 기록·관리되었다. 증손자녀 최우순 님은 최초 등록 당시 유공자의 자녀 및 손자녀가 모두 사망한 경우에 해당하여 독립유공자의 가장 가까운 직계비속으로서 유족으로 등록할 수 있었으며, 증서와 명패를 받은 뒤 “늦게나마 증조부님의 명예를 되찾고 그 보상이 제대로 이루어지는 것 같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익산=임규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