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형재 노무현재단 고문, 출판기념회
최형재 노무현재단 고문, 출판기념회
  • 강영희 기자
  • 승인 2019.11.11 1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든 여정, 모여든 정’ 11일 열려

최형재 노무현재단 전북지역위원회 고문이 11일 오후 1시 11분 ‘모든 여정, 모여든 정’출판 기념회를 진행했다.
행사가 열린 전주 오펠리스 웨딩홀에는 최 고문의 지역정치를 응원하기 위해 약 2,000여 명이 참석했다. 또한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송하진 전라북도지사를 비롯해 전북 지방자치단체장들의 영상 축사가 상영됐고, 현장축사는 여성벤처협회 미래위원회 박윤진 대표, 전북민족예술인 총연합회 이사장인 문병학 시인, 한백건설 대표이사 겸 전북경제살리기 도민회의 이진일 운영위원장이 진행했다.

최형재 고문은 인사말에서 “지난 선거에서 111표 차이로 떨어진 아픔보다는 우리가 함께 극복하는 것이 더 중요하다고 본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민주당 소속 전주시을 후보로 출마를 계획 중인 최 고문은 대통령자문 지속가능발전위원회 위원, 대통령자문 갈등조정특별위원회 위원, 전주아름다운가게 공동대표, 전북경제살리기도민회의 사무총장, 사람사는세상 노무현재단 전북지역위원회 공동대표를 역임했다. /서울=강영희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