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7월05일18시03분( Sunday ) Sing up Log in
IMG-LOGO

반지가 품고 있는 사연과 시간

전주 에프겔러리 이경화 사진전 ‘반지의 초상’

기사 작성:  이종근
- 2020년 06월 01일 08시25분
IMG
전주 에프갤러리가 1일부터 10일까지 이경화 사진전 '반지의 초상'을 갖는다.

파란사진의 기획으로 열리는 이번 사진전은 한지 위에 인화되었으며 라이트페인팅이라는 특수 사진기법을 이용해 촬영한 작품 사진들이다. ‘라이트페인팅’이란 불이 꺼진 암실에서 작은 불빛을 비추어 사물을 찍어내는 촬영 방법이다.

작가는 반지가 품고 있는 긴 시간만큼을 몸소 체득하고 담아내어 작품을 보는 관객에게 전달하고자 라이트페인팅 기법을 선택했다고 한다.

짧게는 몇 년, 길게는 백 년에 가까운 시간이 새겨진 반지를 다른 사진들처럼 짧은 순간으로 찍어냈을 때 그 반지의 시간을 오롯이 느끼기 어려웠기 때문이라고 한다. 작가는 칠흑의 공간에서 긴 시간을 반지와 마주하는 동안 반지가 들려주는 이야기를 들을 수 있었다고 말한다.

작가는 지난해 9월 류가헌에서 첫 개인전 '반지의 초상'을 전시했고, 국내외 그룹전과 개인전을 통하여 작품 활동을 펼치고 있는 인천지역 사진가이다./이종근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종근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