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1년12월08일 19:49 Sing up Log in
IMG-LOGO

국민연금, 취약계층 수급자 자녀에게 장학금 1억 5천만 원 전달

대학생 102명에게 지원, ‘15년부터 ‘20년까지 총 794명에게 장학금 지급

기사 작성:  박상래
- 2021년 10월 21일 17시18분
IMG
국민연금공단(이사장 김용진)은 21일 한국장학재단(서울사무소)에서 개최된 '푸른등대 국민연금공단 기부장학금 기탁식'행사를 통해 1억 5천만 원의 장학금을 한국장학재단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장학금 전달을 통해 취약계층 국민연금 수급자 본인 또는 그 자녀인 대학생 102명이 1인당 150만 원의 혜택을 받게 될 예정이다.

공단은 2015년부터 매년 ’희망있는 장학지원‘사업을 통해 생활이 어려운 국민연금 수급자 가정의 중·고등학생 및 대학생에게 장학금을 지원하고 있으며, 지난해까지 총 794명에게 약 10억 1천만 원을 전달했다.

더하여 올해는 중·고등학생 164명을 선발하여 약 1억 5천만의 금액을 추가로 지원할 계획이다.

1인당 장학금 지원금액은 대학생 150만원, 고등학생 100만원, 중학생 70만원이며 자세한 내용은 국민연금공단 홈페이지(www.nps.or.kr) ‘새소식’ 참고

한편, 공단은 아동·청소년 후원 프로그램, 노트북 무상보급 등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나눔활동을 꾸준히 펼쳐 왔으며, 이러한 노력을 인정받아 지난해에는 어린이날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김용진 이사장은 “이번 장학지원 사업을 통해 국가의 백년대계를 짊어질 미래세대를 양성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공단은 앞으로도 다양한 나눔실천을 통해 소외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이 희망을 잃지 않도록 공공기관으로서의 사회적 책무를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상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상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