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8월11일 18:41 회원가입 Log in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임실군, 관광명소 편의시설 확충

옥정호 주변 편의시설 조성, 방문객 및 주민 불편 최소화

기사 작성:  박길수 - 2022년 05월 26일 14시07분

IMG
임실군이 관광명소를 찾는 관광객의 접근성 및 재방문율을 높이기 위한 옥정호 주변 편의시설 조성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하고 있다.

그동안 천혜의 관광 자원으로 손꼽히는 옥정호 개발을 추진 해온 임실군이 관광지를 찾는 방문객과 주변에 거주하는 군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한 편의시설 개선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옥정호 드라이브 코스로 알려진 상운암과 하운암을 잇는 경관도로(지방도 749호선)에 화장실을 설치하고 모정을 보수했다.

상운암 방면으로 개발 중인 요산공원 광장조성사업과 붕어섬 출렁다리 준공에 맞추어 진입도로(리도 208호선) 지장전주의 지중화사업과 붕어섬 주변 관광기반시설 조성사업으로 약 540여 대를 수용할 수 있는 주차장을 조성하여 주차 공간 확보를 위한 공사가 진행 중이다.

또한, 하운암 방면으로 옥정호의 정취를 즐기며 산책할 수 있는 에코투어링 루트(데크길)의 안전한 야간보행환경 개선을 위한 가로등을 설치하고 있다.

가로등 설치가 완료되면 그동안 낮에만 이용할 수 있던 산책길을 야간에도 이용이 가능해지면서 이용객의 편의 증진은 물론 에코투어링 루트가 야간 명소로 거듭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임실=박길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길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