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10월19일18시58분( Mon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전북서 찍은 장편영화 `태어나길 잘했어' 부산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기사 작성:  이종근
- 2020년 09월 22일 13시56분
IMG
전주영상위원회 장편영화 제작지원작 '태어나길 잘했어'가 제25회 부산국제영화제에 진출했다.

다음달 21일부터 30일까지 개최되는부산국제영화제에서‘한국영화의 오늘-비전’부문을 통해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전주 출신의 최진영 감독이 연출하고 전라북도 지역에서 100% 촬영이 진행된 장편영화 가운데 최초로 부산국제영화제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루어낸 는 세상에 마음을 열지 못한 채 살아가는 주인공 ‘춘희’가 세상을 향해 다시 나아가는 이야기를 기존 독립영화에서 볼 수 없었던 독특한 미장센과 유머로 그려낸 유쾌한 판타지 영화이다.

최감독은 단편영화 (2016), (2017), (2018) 등으로 그 연출력을 인정받아 왔으며 작품에는 배우 강진아, 홍상표 등 평단과 관객들의 호평을 받아온 배우들이 대거 출연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의 부산국제영화제 진출은 지역 영화 활성화에 청신호를 밝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는 전주영상위원회와 전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의 2019 장편영화제작지원 사업 결과작으로, 두 기관의 지원을 받아 지난해 촬영을 시작으로 올해 초 제작을 완료한 바 있다./이종근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종근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