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10월27일18시34분( Tuesday ) Sing up Log in
IMG-LOGO

LX, 전국 빈집조사를 위한 협업체계 구축

LX-KESCO 23일 혁신도시 공공기관 협업을 위한 MOU 체결

기사 작성:  박상래
- 2020년 09월 23일 16시49분
한국국토정보공사(사장 김정렬·LX)가 한국전기안전공사(사장 조성완·KESCO)와 공공기관 협업 강화에 시동을 건다.

LX는 KESCO와 23일 본사에서 업무협약을 맺고 양 기관이 보유한 정보 제공, 교육·기술 지원을 위한 인사교류 등을 추진키로 했다.

LX는 국토정보기본도를 제공해 KESCO의 안점점검시스템의 위치 정확도 개선을 지원하고, KESCO는 LX의 빈집실태조사를 위한 전기설비 데이터를 제공키로 했다.

앞서 LX는 전력량과 상수도 사용량을 분석해 1년 이상 방치된 빈집 실태조사를 진행한 뒤 빈집 플랫폼 ‘공가랑’에 관련 정보를 탑재했다. 여기에 KESCO가 제공하는 전기설비 데이터를 더한다면 빈집 추정의 정확도를 높이고, 비어 있는 상가 실태조사 등에도 활용할 수 있게 된다.

김정렬 사장은 “안전은 우리 사회의 최우선 가치”며“양 기관이 가진 기술력을 토대로 안전한 대한민국 구축에 최선을 다하고, 더 나아가 전북혁신도시 발전에 기여하는 거점기관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박상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상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