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원대 온형준 씨름부 감독,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감독 선임
호원대 온형준 씨름부 감독,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 감독 선임
  • 공현철 기자
  • 승인 2019.09.01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원대학교 온형준 씨름부 감독이 지구촌 최대 무술 종합경기대회에 국가대표 감독으로 선임됐다. 
2일 전라북도체육회에 따르면 온형준 감독이 6일까지 충주 일원에서 열리는 ‘2019 충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 씨름 국가대표 감독으로 선임됐다. 

또 호원대 씨름부 황성하(1년) 선수도 국가대표로 뽑혀 이번 대회에 출전한다.
온형준 감독은 “큰 국제대회에 감독으로 나가게 돼 책임감이 막중하다”며 “최선을 다해 우리나라 씨름의 위대함을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이번 대회에는 106개국 약 3,100명의 선수가 참여하며 20개 무예 종목에 참여해 실력을 겨루ㅊ게 된다. /공현철 기자


많이 본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