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9월24일23시27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카라타 에리카, 미성년자던 19세 때부터 9살 연상 유부남과 교제해?


사진 = 영화 '아사코' 포스터
사진 = 영화 '아사코' 포스터




일본 배우 카라타 에리카의 불륜관계가 미성년자 때부터였던 것으로 전해지고 있다.



1997년 9월생인 카라타 에리카의 올해 나이는 22세, 불륜설의 상대인 유부남 배우 히가시데 마사히로는 1988년 2월생으로 올해 31세이며 둘은 9살 차이다.



두 사람은 함께 영화 '아사코'에 출연했던 2017년부터 불륜관계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에리카의 나이는 19세로 일본에선 미성년이었다.



일본은 2018년 민법을 전면 개정하면서 성인 연령을 만 18세로 바꾸기 전까지 메이지유신 이래 140여년 동안 성인 연령이 만 20세였다. 



마사히로와 관계가 시작된 2017년 당시 에리카는 일본 법상 미성년자였던 셈이라 논란은 더욱 커지고 있다.



한편 카라타 에리카는 작년 9월 tvN 드라마 '아스달 연대기' Part 3에서 카리카 역으로 열연을 펼쳤으며 LG V30 광고 등에도 출연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