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11월26일20시24분( Thursday ) Sing up Log in
IMG-LOGO

전북청 라이브커머스 소상공인 제품 판매 나서

라이브커머스를 활용해 온라인시장에 진출할 소상공인 발굴

기사 작성:  박상래
- 2020년 10월 27일 15시12분
전북중소벤처기업청은 28일 전북지역의 우수 소상공인상품 판매촉진과 홍보를 위한 라이브커머스를 진행한다고 27일 밝혔다.

라이브커머스는 소상공인들의 온라인 판로 진출 지원을 돕기 위해 중소벤처기업부 소속 지방청을 권역으로 나눠서 총 8회차(‘20.9.23~12.9)로 기획됐으며 전북청은 이번 3회차(10월 28일)에 진행하게 된다.

이번 라이브커머스 진행에 참여하는 전북지역 우수 소상공인업체는 모두 3개이며 유망 특산품을 제조 판매하는 우리지역의 작지만 강한 소상공인업체이다.

특히, 순창 장본가 전통식품 강순옥 대표는 "대한민국 장류 명인으로 지정된 전통 고추장, 된장을 많은 사람들에게 경험하고 맛볼 수 있게 해주고 싶었는데 제품을 홍보하고 판매할 수 있는 새로운 판로에 진출하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이번 라이브커머스는 28일 오후 6시부터 7시까지 1시간 동안 업체당 20분씩 방영하는데 중소기업유통센터에서 운영하는 ‘가치삽시다 플랫폼’과 ‘네이버 쇼핑라이브’ 에서 실시간으로 시청할 수 있다.

라이브커머스는 라이브 스트리밍(live streaming)과 이커머스(e-commerce)의 합성어로 코로나 사태로 ‘집콕 문화’가 퍼지면서 주요 유통채널이 되고 있으며, 판매자가 생방송으로 제품 정보를 소개하면 시청자들이 댓글로 의견을 교환하며 방송 창에서 ‘구매하기’ 버튼을 누르면 바로 제품을 구입할 수 있다. /박상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상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