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1월25일 19:40 Sing up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농촌진흥청 양병준 주무관, 대한민국 산업현장교수 선정

8일, 기계-냉동공조 분야 산업현장교수 위촉

기사 작성:  박상래
- 2021년 12월 08일 16시17분
IMG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양병준 주무관(48세)이 8일, 고용노동부와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선정하는 대한민국 산업현장 교수로 위촉됐다.

양 주무관은 기계분야 냉동공조 직종에서 대한민국 산업현장교수로 선정돼 자신의 경험과 기술을 2024년 12월까지 3년간 특성화고와 중소기업 현장에 전수한다.

고용노동부는 15년 이상 산업현장에서 쌓아온 전문 기술인의 숙련된 기술을 일선 학교와 중소기업에 전수하기 위해 2012년부터 ‘대한민국 산업현장교수’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양 주무관은 전기기능장, 에너지관리기능장, 배관기능장 등 28개의 자격증을 보유하고 있으며, 2020년에는 건축분야 보일러 직종에서 우수숙련기술자로 선정되기도 했다.

그는 기술직 공무원으로, 국립축산과학원의 기계설비 및 공조 시스템을 총괄 운영을 하고 있다. 축산 현장에서 쌓아온 전문 지식을 바탕으로 냉장·냉동고형 강제 배기장치, 전열식 발판 소독조, 방목가축을 위한 급수 시스템 등 농가에 도움이 되는 각종 설비를 개발해 총 3건의 특허를 등록한 바 있다.

양 주무관은 평소 재능기부를 통해 미래 산업인력 양성을 위한 기술 전수 활동을 활발하게 펼쳐온 것으로 알려졌다.

형편이 어려운 전국의 수험생을 대상으로 자격증 취득을 위한 이론 교육과 실습교육을 재능기부로 진행해 왔으며, 에너지안전 및 기계설비 관리 교육, 생활시설 수리 등 다양한 기술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게다가 한국산업인력공단에서 실시하는 국가기술자격시험 감독 및 출제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지역 대학의 산업설비과 외래교수를 역임하며 산업 인재 양성에도 힘을 보태고 있다.

농촌진흥청 국립축산과학원 양병준 주무관은 “대한민국 산업현장교수로 선정되어 매우 기쁘다. 그동안 힘들게 터득해 온 기술과 지식을 현장과 후배 기술인들에게 아낌없이 전해줄 생각”이라고 소감을 전했다. /박상래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박상래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