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2년08월15일 16:24 회원가입 Log in 카카오톡 채널 추가 버튼
IMG-LOGO

전주에너지센터 ‘활짝’…에너지 자립 도시 밑그림

에너지생산 체험, 에너지전환 전시 공간 등 갖춰

기사 작성:  양정선 - 2022년 06월 21일 16시01분

IMG
전주시 에너지센터가 21일 문을 열었다. 기후위기대응, 탄소 중립 등 에너지전환과 자립 정책을 펼치기 위한 민간 거점 공간은 이곳이 처음이다. 이름과 역할에 걸맞게 센터는 그린리모델링으로 건축물에너지효율등급 1++등급을 받았다.

센터는 연면적 1,545㎡, 지하 1층·지상 4층 규모로 에너지생산을 체험하거나 에너지 전환을 테마로 전시·의견을 공유할 수 있는 문화교육공간으로 조성됐다.

지하 1층에는 건물의 탄소배출량을 줄이는 제로에너지건축 전시공간이 마련됐다. 에너지 생산 체험, 에너지책방 등 문화·소통 공간도 여기에 있다.

2층에서 4층까지는 예술인 창작공간, 교육장 및 공유공간, 전주시에너지센터 사무실 등이 들어섰다.

센터는 오는 22일까지 사흘간 하루 2차례 공간탐방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개관 기념으로 다음달 31일까지 교육·회의 공간을 무료로 대관키로 했다. 지하 전시장과 1층 에너지 책방 등 소통공간은 시민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김승수 시장은 “기후변화와 에너지 위기로부터 자유로운 친환경 에너지 자립도시를 향한 꿈이 전주시에너지센터에서 실현될 것”이라면서 “공공부문은 물론 민간에서도 센터를 거점 공간 삼아 기후·에너지 위기에 대응할 방안과 전환정책을 적극적으로 마련해야 달라”고 당부했다. /양정선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양정선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카카오톡 로그인을 통해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