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년02월24일20시37분( Monday ) Sing up Log in
IMG-LOGO

무주군, 지역상품권으로 선순환 경제 이끈다

무주사랑 상품권으로 지역경제 선순환 주도
교통약자 편의증진과 안전대책 추진에 만전

기사 작성:  이형열
- 2020년 02월 13일 13시02분
IMG
무주군이 지역경제 활성화와 교통안전대책 추진을 통한 경제공동체 구현에 나섰다.

무주군은 무주사랑 상품권으로 지역경제 선순환을 주도하고 고용률 74% 달성과 에너지 복지 실현에 주력한다는 계획이다.

또 교통약자에 대한 편의 증진 사업과 안전대책 추진에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무주군은 지난해 7월부터 무주사랑상품권 발행(40억 원)을 시작해 12월까지 전액 판매 성과를 올렸다.

올해는 100억 원 판매, 가맹점 1천 곳 달성에 도전한다.

지류는 물론 카드형과 모바일 상품권으로 형태를 다양화하고 구입과 충전, 사용내역 조회 등이 가능한 관련‘앱’을 운영하고 있어 외부 자금 유입 효과도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외에도 전통시장 활성화와 경로당 태양광 설치사업 추진에도 주력한다.

또한 구인·구직자 발굴과 취업 알선을 전담하는 로컬 JOB센터를 중심으로 고용서비스 지원을 강화해 고용률 74%를 달성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직업 능력 향상을 위한 훈련을 강화하고 청·장년들의 무주지역 정착과 경제 활성화를 위한 사업추진에 주력한다.

지역주도형 청년일자리와 전북형 청년 중장년 취업, 전북형 청년 지역 정착 지원으로 취약계층의 실업문제 해소와 생계안정을 도모하기 위한 공공근로사업 추진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무주군은 제1·2 농공단지, 안성 농공단지 입주 업체(23곳)들의 효율적 가동과 운영을 지원해 지역경제 활성화 기반을 다지는 계기를 마련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또 무주IC 만남의 광장에 대한 환경정화 및 시설물 관리도 지원해 이용 만족도와 재방문율, 무주에 대한 호감도를 높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가스와 난방시설, LED 조명교체 지원 사업을 추진, 에너지 복지 사각지대 해소에도 심혈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교통사고로부터 안전한 무주를 만들기 위해 반사경과 과속단속카메라 설치 등 교통안전 시설물의 설치와 보수사업을 추진한다.

장애인 콜택시를 비롯한 중·고생 통학택시와 행복 콜(버스, 택시) 지원을 통해 교통 편의를 증진시키는 등 마을주민 보호구역 조성과 고령운전자 운전면허 자진반납 사업 추진을 통해 교통사고를 줄여 나간다는 계획이다.

공영주차장 조성사업은 주차난은 물론 주민불편 해소와 지역상권 활성화 기반이 될 전망이다.

무주군청 산업경제과 최원희 과장은“지역경제와 인구문제 등은 지역 생존에 영향을 미친다”며“군은 활력을 충전하고 군민들이 의욕을 가지고 일과 생활을 병행해 나갈 수 있도록 업무추진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무주=이형열 기자



전북을 바꾸는 힘! 새전북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이형열 기자의 최근기사

Leave a Comment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APTCHA Image [ 다른 문자 이미지 ]
"